default_setNet1_2

목포시, 전직원 소집해 제설작업 실시

기사승인 2021.12.27  12:45:22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직원 비상 소집·제설차량, 제설제 투입해 안전사고 예방 총력

   
 

목포시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24시간 재난상황실 가동과 전직원 비상근무 등 제설 작업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시는 경사로, 교차로 등 결빙 우려구간 도로의 적설과 결빙 예방을 위해 지난 25일 16시부터 제설차량 6대를 투입해 노면에 쌓인 눈을 제거하는 한편 염화칼슘, 소금 등 제설제 180톤을 살포하며 결빙 방지 작업을 펼치고 있다. 제설차량 진입이 어려운 이면도로도 소형제설기 5대를 투입해 제설작업을 펼치고 있다.

또한 시는 26일 5시30분 전 직원을 비상 소집해 담당 구역별로 배치하고 도로변, 인도, 버스승강장 등에 쌓인 눈을 제설도구를 이용해 인력으로 치우고 있다.

목포는 지난 25일 18시 대설주의보 발효에 이어 26일 1시 20분 대설경보가 발효되는 이틀 동안 계속해서 눈이 내리면서 26일 7시 현재 15.3cm의 적설량을 기록 중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폭설은 한낮에도 영하권의 날씨가 지속되고 있다”면서 “빙판길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불필요한 외출 자제와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드린다. 내 집·내 점포 앞 눈치우기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목포시 도로제설 종합대책에 따르면 대설주의보·경보 및 적설량 5cm 이상이면 전 직원이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한다.

목포신문 webmaster@mokposinmoon.kr

<저작권자 © 목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