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무안군,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년 연속 선정

기사승인 2021.11.19  15:05:01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비 19억 등 36억 확보, 에너지자립마을 기반조성 추진

   
 

[목포신문/이용철 기자] 무안군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2022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에 2년 연속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무안군은 공모를 통해 확보한 국비 19.3억, 지방비 12.7억, 자담 4.3억을 포함한 총사업비 36.3억 원을 투자해 발전시설 453개소(태양광 388, 태양열 65)를 설치하여 주택 399개소와 상업건물 54개소 등에 대해 1,609kW의 신재생에너지원을 육성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무안읍·몽탄면·청계면을 대상으로 시행하며 2023년 공모사업을 통해 다른 읍·면으로 확대하고 향후 5년 이내 전 읍·면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김산 군수는 “이번 사업 추진으로 안전한 에너지 자립마을을 구축하여 에너지 기본권을 확보하여 군민들의 경제적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포스트 코로나 정책에 발맞춘 친환경 에너지사업의 지속적인 확대를 통해 에너지 자립도시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2021년도 공모사업은 총사업비 36억원을 투입해 일로읍과 삼향읍 2개의 읍에 368가구에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 중이다.

현재 공정율 80%로 연내에 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용철 dydcjf464@naver.com

<저작권자 © 목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